금융기관

금융기관

겁을 잔뜩 집어먹었다. 금융기관
“쿠워어어어어어억” 고함을 쳐 로드를 잡았음을 형제들에게 알렸다. 금융기관
그는 눈치 챘다. 금융기관
매제와 오붓하게 식사하시죠.” “하하. 알겠습니다. 금융기관
나는. 나는 이것들아 너희 고급 초밥 먹을 때 싸구려 초밥이라도 먹으라고 용돈 좀 줄 수 있는 거 아니냐 크흑. 결국 오늘도 또 편의점 도시락인가.“음..”고은형 놈. 정말 어지간히도 밝히는구나. 친한 척 고은서, 선아연의 어깨에 손을 올린 채 식당으로 안내하고 있는데 고은서에겐 어깨에 손만 살짝 얹은 정도라면 선아연은 어깨를 강하게 주무르며 천천히 손을 밑으로 내리고 있다. 금융기관
"그거... 우리랑은 관계없지 않아? 아무리 사람들의 사업성공률이 낮아진다 하더라도 우리의 손익분기점은 50%전후야. 아직도 대출 원금 반환률이 80%정도는 되는 거로 알고 있는데?"신시아는 고개를 끄덕였다. 금융기관
"우리의 오차가 없는 시계 신시아님의 말씀이다. 금융기관
.... 신시아는 작게 흥분하기 시작했다. 금융기관
대신 바리케이트를 치워버리려는 듯 계속해서 바리케이트를 건드리고 있다. 금융기관
조금씩 표정이 바뀌는가 싶더니 순식간에 정색모드로 변한 성현이의 모습을 말이다. 금융기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