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급전

안산급전

” “여기 사는 모든 오크가? 어떻게 오크가 그럴 수 있지? 오크는 날 때부터 명예로운 전사다. 안산급전
” “교주님께서? 내가 복도를 지키고 있었지만 아무도 못 봤는데?” 교도소의 병실이기에 문 말고는 들어올 수 있는 곳이 없었다. 안산급전
연이어 왼팔도 비틀었다. 안산급전
하지만 두 배의 전력이 왔다. 안산급전
“쿠워어어어어어”부끄러움과 잡생각을 떨쳐내기 위해 고함을 질렀다. 안산급전
뭐... 전투외의 부분에서는 데몬스폰이 훨씬 활용도가 있겠지만.... 그리고 카이저몽키의 활약에는 장비빨도 조금 포함되어 있겠지만..... 그래도 억울하네. 저거 나중에 장비 더 좋은거로 바꿔주면 더 쌔질거 아냐... 데몬스폰도 장비 껴주면 쌔지긴 하겠지만 저 정도는 아니다. 안산급전
붙어 있는 명패는 '기획실장' 창문이 있었는데 안쪽에서 차양으로 밖에서 못보게 만들어 두었다. 안산급전
가끔 짐 옮기다가 허리 삐끗한 일꾼이나 대련한답시고 깝쭉대다가 다쳐서 미몽에게 치료받으러 오는 몇몇 사람들을 제외하면 일행의 11번 마차는 찾는 이 없이 조용 했다. 안산급전
3년 전 그날 이후 자취를 감추었던 비인간형 에바이자 몬스터로 이름이 알려진 이들이 다시 등장했다는 것은 분명 무언가 잘못 되어가고 있다는 것을 의미하고 있었다. 안산급전
“…아까 전에도 그렇고 지금도 그렇고… 도대체 이게 무슨 현상인지 누가 설명 좀 해 주겠어?”“후후훗, 이게 바로… 미소녀의 힘인 것이… 어라? 분명 현진이도 이 비슷한 걸 썼던 것 같은데… 뭐냐! 이건?!”“이, 이게 대체 어떻게 된 일이죠?”“…호오?”잠시간의 혼란모드 끝에 어느 정도 평점심을 찾은 이들의 질문공세가 다시 시작된 것이다. 안산급전